상단여백
HOME 전국 서울특별시
봄바람 ‘살랑’ 마포구청 영화관으로 마실 오세요마포구, 어르신 등 문화소외계층 약 200명 대상...오는 3월 25일 시작 마실영화관 운영
김태정 기자 | 승인 2024.03.26 18:39
   
▲ 지난해 3월 개관한 마포구 마실영화관 시작에 앞서 박강수 마포구청장이 인사를 하고 있다.

‘명량’등 인기 영화 릴레이 상영...영화 시작 전 다채로운 부대공연 마련

서울 마포구(구청장 박강수)가 오는 3월 25일 천만 관객을 이끈 영화 ‘명량’을 시작으로, 무료영화 상영관인 ‘마실영화관’을 개관한다.

마실영화관은 한국영상자료원과의 협약을 통해 지역 내 어르신 등 문화 소외계층에 문화 향유 기회를 제공하고자 기획된 문화 복지사업이다.

올해는 마포구청 대강당에서 7회에 걸쳐 영화 상영이 이뤄진다. 혹한기(12월, 1~2월)와 혹서기(7, 8월)를 제외한 매월 넷째 주 월요일마다 운영하며, 전 연령이 선호하는 코미디, 멜로, 가족 드라마 장르 위주로 상영한다.

또한 영화에 앞서 트로트, 악기연주와 같은 신명 나는 부대공연을 마련하여 관람자의 흥을 돋울 예정이다.

2024년 예정된 상영작은 ▲명량 ▲7번 방의 선물 ▲엑시트 ▲오!문희 ▲기적 ▲공조2: 인터내셔날 ▲담보이다.

관람을 원하는 구민은 별도의 사전 신청 없이 상영일 당일 오후 2시, 마포구청 대강당에서 자유롭게 관람할 수 있다.

특히 올해부터는 마실영화관에 방문한 어르신들이 보고 싶은 영화를 직접 제안하고 구가 향후 일정에 반영함으로써 높은 만족도를 이끌겠다는 방침이다.

아울러 지역 내 ‘일성여자고등학교’ 학생들과 마포구립실버합창단 등 단체 관람을 추진하여 어르신에게 더욱 특별한 추억을 선사할 계획이다.

박강수 구청장은 “봄바람과 함께 돌아온 마포구 마실영화관에서 함께 모여 공연과 영화를 즐기며 좋은 시간을 보내시기를 바란다”라며 “앞으로도 마포구는 모든 구민이 소외 없이 품격 있는 문화·예술을 누릴 수 있도록 다양한 문화 사업을 발굴·운영해나가겠다”라고 말했다.

 

김태정 기자  tvyonhap@daum.net

<저작권자 © 연합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방송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 보호 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신정3동 1163-6번지 A-1호  |  대표전화 : 070-8615-0072  |  등록번호 서울아, 03973  |  등록일 : 2015.11.09
발행인 : 김태정  |  편집인 : 김태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태정
Copyright © 2015 연합경제TV.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