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속보
한화생명, 연 2,000명 봉사활동 나선다코로나 끝! 나눔도 ‘살갑게’
김태정 기자 | 승인 2023.03.17 14:40
   
▲ 한화생명 임직원 봉사단이 재활용 플라스틱 소재 블록을 활용한 공기정화식물 화분을 만든 후, 화분을 들고 환하게 웃고 있다.

포스트 코로나 맞아 직접 만나 ‘정 나누기’, 본사 전 임직원 참여

환경보호와 취약계층 지원 취지, ESG 경영 적극 실천

한화생명(대표 여승주)이 본사 전 부문 임직원이 참여하는 봉사활동을 시작한다. 이달부터 매달 200여명씩, 연간 약 2,000명이 봉사에 나선다.

특히 3년 만에 코로나를 벗어나 직접 만나는 봉사를 재개한다. 지역사회와 적극적으로 소통하며 ESG 경영을 실천해 나가는 취지다.

첫 시작으로 친환경 물품 제작 기부에 나섰다. 15일 한화생명 임직원 30여 명은 서울 여의도의 국제구호개발단체 월드비전에서 재활용 플라스틱 소재 블록을 활용한 공기정화식물 화분을 만들었다. 이날 제작한 화분은 영등포 교육복지센터의 취약계층 아동 30여명에게 전달했다.

‘업사이클’과 ‘제로웨이스트’를 주제로 진행된 이번 활동은 버려지는 재료들로 물품을 만들고 소외계층에 기부하는 봉사다. 자원 순환을 통해 환경을 지키고, 제작한 물품을 복지시설에 기부하면서 어려운 이웃까지 도울 수 있는 1석 2조의 활동이다.

한화생명 임직원 봉사단은 매달 업사이클 및 제로웨이스트 봉사활동을 이어간다. 전기가 필요 없는 반영구 찜질팩 만들기, 사용기한이 지난 립스틱으로 크래용 만들기, 수세미 열매와 삼베천을 활용한 주방용 수세미 만들기 등 다양한 친환경 물품을 제작해 기부할 예정이다.

한화생명은 친환경 물품 제작 기부 이외에도 매달 200여명의 임직원이 지역사회와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다양한 봉사활동을 펼친다.

지역아동센터 아이들을 위한 비건 쿠키 및 수제 간식 만들기, 전세계 여아를 위한 면생리대 제작, 여의도 샛강생태공원 생태계 회복을 위한 보호 활동, 미혼모 가정을 위한 건강 생활용품 만들기 등을 진행할 계획이다.

자원순환과 환경보호, 취약계층을 돕는 것이 공통된 취지다.

한화생명 김상일 CSR전략팀장은 “한화생명의 봉사활동은 자원을 순환해 환경을 지키면서 나눔도 실천할 수 있어 사회에 기여하는 바가 크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방식으로 지역사회와 환경을 생각하는 봉사활동을 이어가겠다”라고 말했다.

 

 

 

김태정 기자  tvyonhap@daum.net

<저작권자 © 연합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방송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 보호 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신정3동 1163-6번지 A-1호  |  대표전화 : 070-8615-0072  |  등록번호 서울아, 03973  |  등록일 : 2015.11.09
발행인 : 김태정  |  편집인 : 김태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태정
Copyright © 2015 연합경제TV.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