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속보
가수 시예 설립 대한민국행복시민연대, 매년 9월 9일 ‘산모축제의 날’ 선포... 출산장려 및 여성 권익향상 기여산모지원특별법 발의 등 산모 위한 다양한 지원책 모색
김태정 기자 | 승인 2022.10.09 11:30
   
▲ 가수 시예.

[연합경제TV] 산모지원특별법 발의 등 산모 위한 다양한 지원책 모색

연예문화강국 위상 제고 위한 한류공원 ‘국제가수 명예의 전당공원’ 설립 추진

가수 시예가 설립한 대한민국행복시민연대(이사장 시예)가 매년 9월 9일을 ‘산모축제의 날’로 선포한다고 10월 8일 밝혔다.

가수 시예(사진)의 주도 아래, 모두가 행복한 대한민국을 만들어 가는데 일조를 하고 싶다는 취지로 설립된 시민단체 대한민국행복시민연대는 첫 번째 행복시리즈의 일환으로, 출산장려를 통한 저출산 문제를 해결하고 여성들의 사회적 권익향상 도모하기 위해 ‘산모축제의 날’을 기획했다.

대한민국행복시민연대에 따르면, ‘산모축제의 날’은 한치 앞도 내다볼 수 없는 예측 불가한 삶이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여성의 사회진출 확대로 인한 육아부담이 증가하며 저출산 현상이 연일 심화 되고 있는 상황에서 산모들을 존중할 수 있는 문화형성이 관련 문제해결의 시발점이 될 수 있다고 기획의도를 설명했다.

대한민국행복시민연대 시예 이사장은 “이번 ‘산모축제의 날’ 선포는 비단 여성들만을 위한 것이 아닌 심각한 사회적 문제로 부각되고 있는 저출산 고령화 문제를 조기 해결하고, 국익에 기여할 수 있는 일이라고 생각한다”라며 “‘산모축제의 날’의 사회적 정착을 위해 각 기업과 연계, 단 하루만이라도 산모가 저렴한 가격에 쇼핑을 즐기는 등 자신들만의 축제로 인식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발전시켜나갈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시예 이사장은 이어 “현재 산모무료택시 이용 및 특별 임산부 버스좌석 확장, 외출 시 경호원 지원, 산모거리 조성, 산모 모양의 초콜릿 제작, 산모 건강댄스 무료교육, 산모 노래 제작 등을 비롯해 산모지원특별법도 발의도 추진하는 등 실질적인 각종 지원방안을 지속적으로 연구, 모색해나가도 있다”라고 덧붙였다.

이 밖에도 대한민국행복시민연대는 글로벌 콘텐츠 산업의 중심으로 떠오르고 있는 한류의 우수성을 알리기 위한 가수 흉상 공원 설립도 추진한다. ‘국제가수 명예의 전당공원’의 명칭으로 설립될 공원에는 한류를 선도하는 유명 가수들의 사기진작 및 업적을 기리고, 종합엔터테인먼트 한류공원으로써 연예문화강국의 위상을 제고하고자 가수문화 발전에 기여한 가수 및 작곡가들의 흉상이 들어설 예정이다.

한편, 자신을 돌아보는 볼 수 있는 ‘내 인생 뜬다’를 비롯해 결혼에 대한 의미를 담은 곡으로 결혼식 축가곡으로도 손색 없는 ‘백년해로’, 자신을 위해 오랫동안 희생해 오신 어머니에게 죄송하고 미안한 마음을 전하고자 만든 ‘엄마’ 등이 포함된 2집 앨범 발매를 앞두고 있는 시예는 이에 앞서 '행복 찾기 여행' 및 '사랑하는 더하기' 등 저서 두 권을 연이어 출간, 작가로서 새로운 도전을 알려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또한, 성형을 하기 전 사람들이 사전 지식함양을 통해 행복한 성형을 이끌어낼 수 있도록 고안된 벤처아이디어 온라인커뮤니티 사업 ‘라인스쿨’도 개설하는 등 가수이자 작사, CEO 및 시민단체 이사장 등 다방면에 걸쳐 활발한 활동을 이어나가고 있다.

김태정 기자  tvyonhap@daum.net

<저작권자 © 연합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방송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 보호 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신정3동 1163-6번지 A-1호  |  대표전화 : 070-8615-0072  |  등록번호 서울아, 03973  |  등록일 : 2015.11.09
발행인 : 김태정  |  편집인 : 김태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태정
Copyright © 2015 연합경제TV.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