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광주광역시
우치공원, 시민 대표 나들이 명소로 자리잡아지속적인 환경·시설 개선, 체험프로그램 운영 등 ‘효과’
최상면 기자 | 승인 2018.09.13 15:09
   
▲ 지속적인 환경·시설 개선, 체험프로그램 운영 등 ‘효과’
[연합경제TV] 우치동물원과 패밀리랜드가 자리한 우치공원이 광주 시민의 대표적인 나들이 명소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광주광역시는 지난해 75만5000명이던 우치공원 방문객이 올 상반기에만 46만5000명으로 늘어나 2013년 이후 처음으로 연간 방문객 100만 명 돌파가 기대된다고 13일 밝혔다.

이는 우치공원이 도심에서 멀지 않은 곳에 동물원과 놀이시설이 함께 있고, 공원 내 녹지공간이 잘 보전돼 부담없이 방문할 수 있는 도심 휴양공간으로 시민들에게 인식되면서 평일에는 어린이집이나 유치원, 초·중고교의 단체 방문이, 주말에는 가족 단위 나들이객들의 방문이 꾸준히 이어진 것으로 예상된다.

광주시는 2015년 5월 우치동물원을 무료 개방한 이후 조경·휴양시설 확충 등 관람환경 개선사업과 동물사 리모델링 등 시설개선사업을 비롯해 동물생태해설사와 함께하는 동물원 체험, 직업탐방교실 등 다양한 체험과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등 우치공원 활성화를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고 있다.

실제로 2016년 관리위탁사 선정 시 유희시설에 대한 지속적이고 과감한 투자를 주요 선정 기준으로 둔 결과, 2005년 이후 도입이 전무했던 놀이기구의 경우 2016년 이후 대관람차를 비롯한 7종이 새롭게 도입돼 운영되고 있다.

윤병철 우치공원관리사무소장은 “내년에도 동물사 리모델링과 어린이와 이동약자를 위한 보행로 개선 등 동물원 환경개선사업을 계속 할 예정이다”며 “특히, 내년에는 우치공원을 방문한 시민들의 발 역할을 하고 있는 패밀리열차를 친환경전기열차로 교체하는 등 우치공원이 명실상부한 지역 최대의 휴양시설이자, 광주시민의 명품 휴식공간으로 정착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최상면 기자  yonhap-tv@naver.com

<저작권자 © 연합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상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방송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 보호 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신정3동 1163-6번지 A-1호  |  대표전화 : 070-8615-0072  |  등록번호 서울아, 03973  |  등록일 : 2015.11.09
발행인 : 김태정  |  편집인 : 김태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태정
Copyright © 2015 연합경제TV.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