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충청남도
내포 인구 ‘상승세’ 3만 5000명 눈앞2012년 509명 대비 67배…40대 이하 주민 76.3% ‘젊은 도시’
김태정 기자 | 승인 2023.09.14 05:54
   
▲ 내포신도시전경(사진=충남도)
[연합경제TV] 충남 내포신도시 인구가 정체기를 벗어나 상승세를 타며 3만 5000명 돌파를 넘보고 있다.

지난해 하반기부터 아파트 입주 물량이 늘고 종합병원 조기 개원과 수도권 공공기관 유치 기대감이 높아지며 속속 새 터를 잡고 있다.

14일 도에 따르면, 지난달 말 기준 내포신도시 인구는 3만 4229명으로 집계됐다.

이는 7월 말 3만 3684명에 비해 545명 증가한 규모다.

출범 첫 해인 2012년 말 내포신도시 인구는 509명에서 2015년 말 1만 950명, 2016년 말 2만 162명으로 급증했다.

이후 2017년부터 5년여 동안 2만명대를 유지하며 완만한 상승세를 보이다 지난해 7∼10월 5개 아파트 입주가 진행, 같은 해 10월 3만 338명으로 3만명을 돌파했다.

올해 들어서는 3만 1703명으로 출발해 지난달까지 2526명이 증가, 월 평균 315.75명 씩 늘었다.

지난달 말 내포신도시 인구를 행정구역별로 보면, 홍북읍 2만 5970명, 삽교읍 8259명으로 나타났다.

성별로는 여성 1만 7177명, 남성 1만 7052명으로 여성이 약간 많다.

연령별 비율은 40대 20.3% 30대 18.2% 10세 미만 14.1% 10대 13.4% 50대 13.1% 20대 10.3% 60대 7.1% 70대 2.4% 80대 1.0% 90세 이상 0.1% 등이다.

40대 이하가 2만 6116명으로 76.3%를 차지, 30∼40대 젊은층이 10대 이하 어린 자녀와 거주하며 ‘젊은 내포신도시’를 유지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도 관계자는 “내포신도시 인구가 당초 계획에는 미치지 못하고 있는 것이 현실이나, 아파트 입주 물량이 지속적으로 뒷받침하고 있는 상황에서 도가 중점 추진 중인 종합병원 조기 개원과 공공기관·기업 유치, 서해선 KTX 연결을 비롯한 정주여건 개선 등이 급물살을 타면 더 급격하게 인구가 유입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8월 말 기준 내포신도시 공동주택 개발 목표 4만 23세대 중 준공은 1만 7579세대, 공사 진행은 6810세대, 허가는 7593세대로 나타났다.

민선8기 힘쎈충남이 개원 시기를 3년 앞당긴 내포신도시 종합병원은 행정안전부 지방재정투자사업 타당성 조사를 거쳐 내년 중앙투자심사 후 첫 삽을 뜰 예정이다.

명지의료재단은 2026년 3월 내포신도시 종합병원 개원을 목표로 2807억 4100만원을 투입, 3만 4155㎡의 부지에 건축연면적 3만 6960㎡, 11층 규모로 건립한다.

공공기관 유치를 위해서는 중점 유치 대상 34개 기관을 추리고 충남 우선선택권과 대형 기관 우선 이전 반영 등을 요청하고 있다.

또 ‘충남 관할, 대전 소재’ 공공기관 본부·지사 분리·독립 및 충남 유치도 중점 추진, 지난달 도로교통공단과 협약을 맺고 충남지부 분리 설치, 티비엔 충남교통방송 설립, 운전면허시험장 북부권 신설 추진 결실을 맺은 바 있다.

서해안 광역 철도 교통망과 내포신도시 정주여건을 획기적으로 바꾸게 될 ‘서해선 복선전철-경부고속철도 연결 사업’은 지난달 예비 타당성 조사 대상 사업으로 선정되며 청신호를 밝혔다.

지난달 말 기준 도내 인구는 212만 7077명으로 전달보다 437명이 증가하며 대전 분리 이후 최고점을 3개월 연속 새로 찍었다.

김태정 기자  tvyonhap@daum.net

<저작권자 © 연합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방송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 보호 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신정3동 1163-6번지 A-1호  |  대표전화 : 070-8615-0072  |  등록번호 서울아, 03973  |  등록일 : 2015.11.09
발행인 : 김태정  |  편집인 : 김태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태정
Copyright © 2015 연합경제TV.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