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서울특별시 포토뉴스
서울 강동구, 암사동 일대 2,974㎡ 규모의 유채꽃밭 만개하며 지역 주민 발길 이어져"여기 꼭 제주도 같아"노란 유채꽃 만발한 강동구 암사역사공원
김태정 기자 | 승인 2023.05.23 15:10
주민과 함께하는 꽃씨파종 행사사진

서울시 강동구에도 제주도 못지않은 유채꽃밭이 조성돼 지역 주민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강동구(이수희 구청장)는 암사역사공원 내 2,974㎡에 이르는 넓은 부지에 유채꽃밭을 조성해 주민에게 개방했다고 23일 밝혔다.

도시계획시설(공원)사업으로 2006년 최초 공원으로 지정된 ‘암사역사공원’은 현재 토지보상이 약 84% 완료된 상태로 2026년 5월 완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구는 오랜 기간 공원 조성을 기대해 온 주민들에게 공원이 완공되기 전 한시적으로나마 볼거리를 제공하고자 일부 토지보상이 완료된 부지(암사동 197)에 주민과 함께 유채꽃을 파종했고, 현재 유채꽃이 만개해 6월 초까지 감상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현재 만개한 유채꽃밭

암사역사공원에 조성된 유채꽃밭은 꽃밭을 가로질러 산책할 수 있도록 탐방로를 만들어 꽃밭 속에 파묻힌 느낌을 만끽할 수 있도록 조성했고, 탐방로를 따라 거니는 동안 추억을 남길 수 있는 포토존도 만나볼 수 있다.

현재 암사동 선사유적지와 한강 수변을 녹지로 연결하는 암사초록길 사업도 진행되어 올해 말 준공되면 암사역사공원부터 암사유적지를 지나 한강으로의 접근성이 강화될 전망이며, 8호선 암사역사공원역도 내년 6월 개통되면 교통 접근성이 향상돼 앞으로 많은 시민들이 찾는 명소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현삼 푸른도시과장은 “노랗게 물든 유채꽃밭이 주민들에게 활력소가 되길 바라며, 올 가을에도 도심 속 한가운데서 계절의 정취를 느낄 수 있는 코스모스 꽃밭을 이곳에 조성할 계획이니 많이 방문하셔서 힐링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태정 기자  tvyonhap@daum.net

<저작권자 © 연합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방송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 보호 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신정3동 1163-6번지 A-1호  |  대표전화 : 070-8615-0072  |  등록번호 서울아, 03973  |  등록일 : 2015.11.09
발행인 : 김태정  |  편집인 : 김태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태정
Copyright © 2015 연합경제TV.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