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서울시
은평구, 재개발·재건축 신속지원 위한 정비사업 자문단 구성정비구역 토지 등의 소유자 10% 이상 동의 얻으면 신청 가능
김태정 기자 | 승인 2022.11.04 05:49
   
▲ 은평구, 재개발·재건축 신속지원 위한 정비사업 자문단 구성
[연합경제TV] 서울 은평구는 재개발·재건축 등 정비사업에 주민 의견을 적극 반영하기 위한 ‘정비사업 자문단’을 구성했다고 밝혔다.

정비사업 자문단은 정비사업 시 발생하는 분쟁사항을 조정해 원활하고 신속한 사업 추진이 가능하도록 지원한다.

다양한 정비사업 방식에 대한 안내, 주민 등 지역 여론을 반영한 사업 진행 방식 안내, 그밖에 정비사업 관련 필요한 사항에 대해 자문하는 기능을 한다.

자문 신청요건은 대상 정비 구역의 토지 등 소유자의 10% 이상 동의를 받아야 한다.

개발사업에 대한 자문 요청이 들어오면 사전검토 후 30일 안에 자문위원회를 구성한다.

이후 상정 안건과 자문위원을 확정하고 자문위원회를 개최해 자문을 진행하고 결과를 신청자에게 통보한다.

자문단은 도시건설국장을 단장으로 총 50명의 자문위원으로 구성됐다.

분야별로 주민참여 24명, 도시계획 및 건축 전문 13명, 공인회계사 및 변호사 등 기타 9명, 소관 부서장 4명이다.

특히 주민참여 분야는 지역 주민 의견을 적극 반영하고자 은평구민을 대상으로 모집했다.

지난 7월 구는 신속지원센터를 신설해 재개발·재건축 등 정비사업의 신속한 처리 돕고 주민에게 지역 사정에 맞는 사전 컨설팅을 제공하고 있다.

이번 자문단 구성으로 주민과 함께하는 정비사업에 박차를 가할 것으로 보인다.

김미경 은평구청장은 “정비사업 중 발생하는 다양한 사항에 대해 자문을 구할 수 있는 창구를 마련했다”며 “주민 의견을 더욱 많이 반영하며 원활한 정비사업 신속지원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태정 기자  tvyonhap@daum.net

<저작권자 © 연합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방송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 보호 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신정3동 1163-6번지 A-1호  |  대표전화 : 070-8615-0072  |  등록번호 서울아, 03973  |  등록일 : 2015.11.09
발행인 : 김태정  |  편집인 : 김태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태정
Copyright © 2015 연합경제TV.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