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건사고 속보
대통령 해외 순방 발언 허위왜곡 보도한 MBC 상대로 시민단체들이 대검찰청에 고발방송언론소비자 주권연대(회장:이순임)와 공영방송 바로 세우기 실천본부(본부장: 김흥수)
김태정 기자 | 승인 2022.09.26 18:38
   
 

[연합경제TV] 방송언론소비자 주권연대(회장:이순임)와 공영방송 바로 세우기 실천본부(본부장: 김흥수)등 전직 언론인들로 구성된 시민단체들이 대통령의 외교순방 중 발생한 비속어 사용 여부와 관련해 이를 최초로 보도한 MBC 기자와 카메라 기자, 그리고 보도 책임자를 “허위사실적시에 의한 명예훼손과 위계에 의한 공무집행 방해죄”로 26일 오후 3시 대검찰청에 고발키로 하여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시민단체들은 언론에 배포한 자료에서 “MBC가 정확한 사실확인도 없이 대통령의 사적인 대화를 왜곡, 조작, 짜깁기해 방송함으로써 민의를 왜곡하고 국격을 떨어뜨렸으며 국익에도 현저한 해를 끼쳤다”고 주장했다.

이들은 또 “MBC는 즉각 왜곡, 조작, 짜깁기 방송을 중단하고 국민 여론을 호도한 이번 사태에 책임을 지고 국민 앞에 사과하고 책임자를 문책해 공영방송의 존재 가치인 공정 보도에 힘써 줄 것”을 촉구했다.

한편, 방송언론소비자 주권연대 회원들을 비롯한 시민단체들은 26일부터 시민들과 함께 이번 사태를 촉발한 대통령 해외 순방 동행 기자의 대통령실 출입 금지를 촉구하는 릴레이 1인 시위를 대통령실 앞에서 무기한 실시하기로 해 대통령 해외 순방 중 발생한 비속어 사용 관련 왜곡 보도 여부를 둘러싼 MBC의 책임논쟁은 당분간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김태정 기자  tvyonhap@daum.net

<저작권자 © 연합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방송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 보호 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신정3동 1163-6번지 A-1호  |  대표전화 : 070-8615-0072  |  등록번호 서울아, 03973  |  등록일 : 2015.11.09
발행인 : 김태정  |  편집인 : 김태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태정
Copyright © 2015 연합경제TV.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