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속보
시각장애인의 이야기를 담은 전시회 ‘너와 나의 연결고리’
김태정 기자 | 승인 2021.11.10 17:21
   

시각장애인의 이야기를 담은 미술작품 전시회가 오는 11월 12일~14일까지 서울시청 시민청갤러리 시민플라자B에서 열린다.

이번 전시회는 ‘서울시민 커넥션, 너와 나의 연결고리’라는 타이틀로 시각장애인과의 인터뷰 내용을 인터뷰집으로 제작하고, 인터뷰 한 시각장애인의 이야기를 어린이와 청소년, 미술 작가들이 미술작품으로 제작하여 그 미술작품을 전시하는 내용이다.

인터뷰에 참여한 시각장애인으로는 한국 최초 시각장애인 아나운서인 ‘이창훈 아나운서’, 영화 ‘두 개의 빛’의 모티브가 된 ‘김혜일&손지민 부부’, 중학교 국어선생님 ‘안제영 선생님’을 포함하여  총 11명의 시각장애인으로 참여했다. 또한, 전시 작품에 참여한 작가의 수는 13명, 전시 작품에 참여한 학생은 13명으로 총 37명이 전시에 참여했다.

행사를 기획하고 진행을 맡은 ‘왕십리불꽃남자’는 이번 전시에 대해 “코로나19로 인해 비대면 활동이 지속되는 상황에서 시각장애인 분들이 더욱 취약하다는 사실을 알게되어 기획하게 되었습니다.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많은 분들이 ‘우리의 일상과 생활을 함께하는 시각장애인’에 대해 편견 없는 시각으로 장애을 바라보고 살아갔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라며 전시 소감을 전했다.

전시 관람은 시민청 홈페이지를 통해 사전 예약하고 현장 신청도 가능하며, 시민 누구나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전자책은 부크크 홈페이지(bookk.co.kr)에서 무료로 구매하고 다운 받아서 볼 수 있다.

김태정 기자  tvyonhap@daum.net

<저작권자 © 연합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방송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 보호 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신정3동 1163-6번지 A-1호  |  대표전화 : 02-2679-2007  |  등록번호 서울아, 03973  |  등록일 : 2015.11.09
발행인 : 김태정  |  편집인 : 김태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태정
Copyright © 2015 연합경제TV.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