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속보
SK건설, 지배구조헌장 정관에 명문화하고 친환경 사업 본격화주총서 ‘ESG위원회’ 신설 및 ‘지배구조헌장’ 정관 명시 ··· 투명경영 및 지배구조 혁신
김태정 기자 | 승인 2021.03.27 18:53
   

SK건설이 26일 열린 주주총회에서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 강화를 위한 초석을 마련했다.

이날 SK건설은 서울 종로구 관훈사옥에서 제59기 정기 주주총회를 열며 ‘ESG위원회’를 신설하고 친환경 관련 사업들을 목적사업에 추가하는 등 일부 정관 변경을 승인했다고 밝혔다.

SK건설은 ESG관련 의사결정과 경영전략 강화를 위해 이사회 산하 ESG위원회를 신설했다. 동시에 이사회의 투명한 직무 수행을 위한 장치로 ‘지배구조헌장’을 정관에 명문화해 ESG 중 하나인 지배구조(G)도 혁신해 나갈 방침이다.

지배구조헌장에는 회사의 건전한 지배구조 확립과 경영 선진화를 위한 이사회의 구체적인 실천방안이 담길 예정이다. 이에 따라 이사회는 관련 법령 및 지배구조헌장에 의해 부여된 권한과 책임에 따라 직무를 수행하게 된다.

사업 포트폴리오 확장을 위해 정관에 17개의 새로운 목적사업도 추가했다. 특히 ▲하수처리시설 설계·시공업 ▲폐기물 수거·분류·소각 및 매립사업 ▲탄소의 포집·저장 및 이용사업 ▲자원의 재활용 및 회수된 자원의 매매업 등 다수의 환경 관련 사업을 정관에 추가하며 친환경 사업의 본격화를 알렸다.

이날 총회에서 다뤄진 의안은 ▲제59기 재무제표 승인의 건 ▲정관 변경의 건 ▲이사 선임의 건 ▲이사보수한도액 승인의 건 등이다. 이날 모든 안건은 원안대로 통과됐으며 박경일 사업운영총괄이 사내이사로 신규 선임됐다.

SK건설 관계자는 “이번 주총에서 친환경 등 새로운 사업진출에 대한 발판을 마련했다”며, “ESG위원회와 지배구조헌장을 통해 투명한 경영체계를 강화하고 ESG 경영을 선도해 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김태정 기자  tvyonhap@daum.net

<저작권자 © 연합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방송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 보호 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신정3동 1163-6번지 A-1호  |  대표전화 : 02-2679-2007  |  등록번호 서울아, 03973  |  등록일 : 2015.11.09
발행인 : 김태정  |  편집인 : 김태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태정
Copyright © 2015 연합경제TV.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