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보건/복지 속보
대전시, 생명존중문화조성 ‘박차’
김태정 기자 | 승인 2020.05.11 19:51
   

대전시가 다중이용시설(대전복합터미널)과 라디오 송출 홍보를 발판으로 생명존중문화조성 확산에 박차를 가하기 위해 대중교통수단을 이용한 자살예방 상담전화를 홍보하고 나섰다. 
 
대전광역자살예방센터는 일상생활에서 자주 접하고 쉽게 이용할 수 있는 지역 내 시내버스 35대를 활용해 생명존중 감성문구와 함께 정신건강에 어려움이 있는 사람들이 24시간 도움을 요청할 수 있는 자살예방상담전화 1393, 정신건강위기상담전화 1577-0199 홍보에 나섰다.
 
생명존중 감성문구는 대전시 정신건강 홍보대사 ‘해피바이러스’로 활동하고 있는 캘리그라퍼 이화선 작가의 ‘나를 위해 쓰담쓰담’ 작품을 활용했다.
 
대전시 관계자는 “다양한 홍보방법을 통해 대전시민이 정신건강에 대한 친숙한 이미지를 갖게 되고 생명존중문화조성 확산이 더욱 효과적으로 추진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태정 기자  tvyonhap@daum.net

<저작권자 © 연합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 보호 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신정3동 1163-6번지 A-1호  |  대표전화 : 02-2679-2007  |  등록번호 서울아, 03973  |  등록일 : 2015.11.09
발행인 : 김태정  |  편집인 : 김태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태정
Copyright © 2015 연합경제TV.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