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2018 제3회 세계직장선교비즈니스포럼’ 개최미션아일랜드 대표 장기웅 교수 세직선 정근모 총재로부터 감사패 수상
박신호 기자 | 승인 2019.03.28 23:40
▲세직선 정근모 총재가 미션아일랜드 대표 장기웅 교수에게 세계직장선교에 기여한 공로를 치하하며 감사패를 전달하고 있다(왼쪽부터 세직선 총재 정근모 장로, 미션아일랜드 대표 장기웅 동아방송예술대학교 교수, 세직선 대표회장 명근식 장로)

지난 2018년 12월 15일(토) 세계기독교직장선교연합회(총재 정근모 전과학기술처장관, 대표회장 명근식 동신대학교 에너지융합대학 교수, 이하 ‘세직선’) 주최 제3회 세계직장선교비즈니스포럼(World Christian Work Mission Business Forum)이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6길 18(여의도동) 순복음실업인선교연합회 직장선교회 예배실에서 개최됐다.

법무법인 로고스 유혜정 변호사의 피아노반주와 여의도순복음평화교회 담임 김성호 목사의 사회로 시작된 1부 예배에서 소프라노 김인주(여의도순복음교회 수요2부 시온찬양대 지휘자)가 아름다운 특송 'Oh Holy Night'을 부른 후 사단법인 세계스포츠선교회(이사장 이광훈 할렐루야선교교회 원로목사) 실무회장 최현부 목사가 ‘증인되리라’(사도행전 1장 6~8절)란 주제로 설교말씀을 전했다.

최현부 목사는 △삶의 목적(나의 모든 것은 예수그리스도의 능력에서 비롯됐음을 전파) △삶의 우선순위(예수그리스도가 최우선순위가 되지 않으면 만사가 헝클어짐) △거룩한 삶(세상과 타협하지 않는 구별된 삶을 사는 사람, 예수 믿는 자의 자녀들이 로마를 복음화시켰음) △섬기고 나누는 삶(모든 영광을 하나님께 올려드리고 십자가의 사랑을 베푸는 삶)이 ‘증인된 삶’이라고 강조했다.

농업정책보험금융원 경영기획실장 정성봉 목사의 축도로 1부 예배를 마친 후 2부 순서로 지난 2017년부터 2018년까지 평창동계올림픽 선교와 러시아월드컵 선교 및 종교개혁 500주년 기념 성가의 밤 개최, 선한사마리아인 사역을 위한 미션하우스 운영 등을 통해 사도행전 1장 8절 말씀을 직접 실천한 미션아일랜드(대표 장기웅 동아방송예술대학교 교수)에게 세직선 총재 정근모 장로가 직장선교 3대 목표(△직장선교의 활성화를 통한 민족복음화와 세계선교 △직장인의 복음생활화를 통한 기독교 사회문화 창조 △초교파 평신도 연합운동을 통한 교회일치)에 기여한 공로를 치하하고 감사패를 전달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어서 세직선 김준성 해외선교협력부본부장의 인도로 ▲한국ICT융합협회(회장 백양순 권사) ▲한국외항선교회 평택지회(총무 김윤규 목사) ▲절대영어(대표 김양섭 집사) ▲여의도순복음교회 실업인연합회 동북아선교회(회장 이종찬 장로) ▲오지그린바이오에너지(Aussie Green Bioenergy, www.oilage.net 호주에 본사를 둔 말레이시아 미세조류농장 대표 이우덕 집사) ▲하버드로스쿨 협상전문가프로그램(Harvard Law School Program On Negotiation, 법무법인 로고스 유혜정 변호사) ▲(주)한국전해수시스템(대표 유효석 집사) ▲(주)샤인내츄럴(대표 명지희) ▲뮤지컬 스타라이트 스토리(극단 쏠라이트미션 심윤정 단장) ▲엘크로(ELCRO) USA CORP 미국법인(대표이사 박준호 미국 Grace Theological Seminary 박사, www.elcrousa.com) 등이 세계직장선교비즈니스포럼을 진행했다.

한국기독교직장선교목회자협의회 상임회장 김창연 목사의 합심중보기도로 제3회 세계직장선교 비즈니스포럼을 마치고 한국ICT융합협회 회장 백양순 권사의 인도로 3부 송년 애찬의 시간을 가졌다.

한편, 미션아일랜드는 세직선 정근모 총재로부터 감사패를 받은 후 “2019년에는 세직선 정근모 총재님이 명예이사장으로 있는 해비타트(Habitat for Humanity, www.habitat.or.kr)와도 협력해 북방의 러시아와 남방의 말레이시아에 선한사마리아인사역을 실천할 수 있는 해비타트 교회와 세계직장선교회를 세울 수 있도록 세직선 임·회원 모두 쉬지 말고 기도하자”고 소감을 피력했다.

▲'2018 제3회 세계직장선교비즈니스포럼' 개최 후 기념촬영

박신호 기자  jaebol@daum.net

<저작권자 © 연합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신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 보호 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신정3동 1163-6번지 A-1호  |  대표전화 : 02-2679-2007  |  등록번호 서울아, 03973  |  등록일 : 2015.11.09
발행인 : 김태정  |  편집인 : 김태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태정
Copyright © 2015 연합경제TV.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