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광주광역시
이용섭 시장, 우즈베키스탄 고용노동부 장관 접견한국 최초 개소 광주사무소 활성화 방안 등 논의
최상면 기자 | 승인 2018.09.13 09:39
   
▲ 우즈베키스탄 고용노동부 장관 면담
[연합경제TV]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은 지난 12일 오전 시청 3층 비즈니스룸에서 쉐조드 쿠드비예프 우즈베키스탄 고용노동부 장관 일행을 접견하고 한국 최초로 문을 여는 우즈베키스탄 근로자 지원센터인 광주사무소 운영방안과 노동환경 개선 등에 대해 논의했다.

이날 접견은 우즈베키스탄 광주사무소 개소에 참석하기 위해 쉐조드 쿠드비예프 고용노동부 장관이 한국을 찾으면서 마련됐다. 접견에는 쉐조드 쿠드비예프 우즈베키스탄 고용노동부 장관을 비롯해 노디존 쥬라예프 법무부 차관, 우르벡 나자로브 우즈베키스탄 이주인력 부청장 등이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이 시장은 “우즈베키스탄과 광주는 양국 발전에 있어 도움을 주고 받아왔으며, 광주사무소 개소를 계기로 노동자 권익 향상 및 고충 해소, 지역 인력구조 문제 해결 등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광주시에서도 필요한 부분이 있다면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또 “광주사무소가 우즈베키스탄 근로자들이 더 좋은 환경에서 일할 수 있도록 뒷받침했으면 한다”며 “한국에서 처음으로 운영되는 만큼 광주사무소가 성공적으로 운영돼 더 많은 우즈베키스탄인이 한국을 찾고 사무소도 확대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쉐조드 쿠드비예프 우즈베키스탄 고용노동부 장관은 “광주는 우즈베키스탄인이 가장 많이 거주하는 지역 중 한 곳이자 오랜 기간 돈독한 우호관계를 유지해와 한국 첫 사무소를 개소하기에 가장 적합하다고 판단했다”며 “광주사무소는 한국 컨트롤타워로서 전국에 흩어져 있는 우즈베키스탄 근로자를 법적으로 보호하고, 이들이 한국 법을 제대로 지키도록 지원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광주사무소가 양국 협력관계를 증진시키는 역할을 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쉐조드 쿠드비예프 우즈베키스탄 고용노동부 장관 일행은 이날 오후 광주사무소 개소식에 참석하고 13일 서울에서 추가 일정을 소화한 후 14일 본국으로 돌아갈 예정이다.

최상면 기자  yonhap-tv@naver.com

<저작권자 © 연합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상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방송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 보호 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신정3동 1163-6번지 A-1호  |  대표전화 : 070-8615-0072  |  등록번호 서울아, 03973  |  등록일 : 2015.11.09
발행인 : 김태정  |  편집인 : 김태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태정
Copyright © 2015 연합경제TV.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